카테고리 Archives: 리뷰/원고 모음

FinePix S5Pro 매뉴얼 프리뷰 & 개인적 정리

번역/정리 : ASTERiS (http://asteris.pe.kr)
출처 : http://www.fujifilm.co.jp/download/pdf/fxs5proj100hp.pdf

어디까지나 ASTERiS의 개인적 정리입니다.
따라서 현재 일본에서 공개된 매뉴얼을 기초로 하고 있으며, 국내 정식 발매 시 어떤 변동사항이 있을지 저도 모르겠습니다.

*매뉴얼에 표시된 언어 선택에는 [일본어] [ENGLISH]만 있었습니다.
언어는 둘밖에 없습니다만, 세계시간을 설정할 수 있습니다. 해외 촬영갈때 유용하겠군요  ㅡ.-);;;

*현재 세로그립/세로 셔터 릴리즈는 177page “확장 – MB-D200전지 설정”과 213page”사용가능한 니콘제 악세서리”를 통해 MB-200의 접속이 된다고 나와있습니다만, “전원”을 언급하면서 다뤘을 뿐입니다. 멀티 파워 배터리 팩 MB-D200이 전원으로 외부 부착가능하다고 되어있습니다.
단, 부속된 AA홀더 MS-D200의 동작은 보장않는다고 되어있습니다.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MB-D200에 포함된 AA전지 어댑터 MS-D200을 사용해 AA전지로 FinePixS5Pro를 사용할 경우, 전지 잔량 관리가 되지 않아, 촬영에 실패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이때문에 AA전지로 사용은 동작보증하지 않습니다. 또, 다음 전지는 사용할 수 없습니다.
-AA 망간전지
-AA 니카드 전지
-AA 리튬 전지
충전식 배터리 NP-150으로 사용할 것을 추천합니다.

이와 함께 177page에는 다음과 같은 설명이 있습니다.
MB-D200의 AF-ON 버튼
니콘제 멀티 파워 배터리팩 MB-D200의 세로 AF-ON버튼으로 사용할 기능을 설정합니다.

(위의 사실을 종합해보면, 니콘과 배터리 사이즈는 동일함을 알 수 있습니다.
세로셔터와 다이얼에 대해서 직접적인 언급은 없습니다만, 불가능하다면 언급해뒀을테니 사용 가능하지 않을까 추측됩니다.
AF-ON버튼만 쓸 수 있고 다이얼과 셔터 릴리즈 버튼을 죽이진 않았겠지요.)

*배터리의 규격은 다음과 같습니다.
공칭전압 : 7.2V
공칭용량 : 1500mAh
사용온도 : 0°C~+40°C
본체외형규격 :39.5mm x 55.8mm x 20.9mm
질량 : 약80g

*필름 시뮬레이션 모드의 설명입니다.

STANDARD: 인물, 풍경등 폭넓은 피사체에 적합한 표준적인 작화 모드입니다.
F1: 스트로보 촬영시의 하이라이트 날아가는 것을 억제하고, 피부색 재현의 계조의 연결성을 중시한, 프로네가필름 풍으로 만들어 스튜디오에서의 포트레이트 촬영에 적합한 모드입니다.
F1a : F1에 비교해 채도를 조금 업했습니다.
F1b : 피부색의 연결을 잘하면서, 푸른 하늘도 맑게 찍히도록 했습니다. 야외의 포트레이트에 적합합니다.
F1c : F1에 비교해 계조를 강하게 했습니다. 패션계의 촬영에 적합합니다.
F2 : 하늘의 푸름등을 리버설 필름처럼 선명하게 재현하는 풍경사진, 자연사진에 적합한 모드입니다.

매뉴얼에 따르면 STANDARD 이외에는 미세 색조정이 가능합니다.

*ISO 설정
재밌게도
AUTO
가 있군요. D200에서 온듯합니다. 그외에는
100/125/160/200/250/320/400/500/640/800/1000/1250/1600/200/2500/3200

설명에 따르면…
촬영시 설정 조건에서는 적정노출을 얻을 수 없는 경우에 카메라가 자동적으로 촬영자가 선택한 ISO 감도를 제어해 적정 노출로 맞춥니다.(또는 적정 노출에 가깝게 만듭니다)라고 합니다.
여기서 제어 상한감도를 설정하면 200/400/800/1600 중에서 상한선을 그어둘 수도 있습니다.
이와 함께 저속 한계 속도를 설정하면 1/250~1초를 최저 제한으로 그어둘 수도 있습니다.

*화면 확대축소와 이동
이전 시리즈과 동일한 유저 인터페이스입니다.
좌우키로 화상전환, 위아래 키로 확대/축소.표시전환([►])키를 통해 좌우 이동과 확대 축소 선택가능.

*다중 노출
이전과 달리 다중 노출을 몇장 겹쳐 쓸 것인지 미리 설정 하도록 되어있군요.

*바코드 리더의 기능
BCR 1SHOT : 촬영마다 다른 바코드 정보를 코멘트 정보로 기록합니다. 새로운 바코드를 등록하지 않으면 촬영할 수 없습니다.
BCR CONTINUOUS : 등록한 바코드 정보를 모든 파일의 코멘트 정보로 기록합니다. 등록한 바코드 정보를 지우려면, 이페이지의 소거용 바코드를 읽거나, “화상 코멘트입력”에서 등록된 문자를 소거해주세요.

아마도 신문사 등에서 사용하면서 기자별 사진 구분을 위한 데이터로 활용하는 게 아닐까 싶군요.

다음은 일본어 매뉴얼의 목차 번역——————————————————————-

목차10page

중요
우선 확인해주십시오 (부속품)
FinePix기본 조작 가이드
목차
사용하기 전에
본서에 관하여
각부의 명칭
표시 패널/ 파인더/ 액정 모니터의 표시예

준비하기—————–
스트랩, 렌즈의 취급 방법
ᅟ스트랩을 다루기
ᅟ렌즈 다루기
ᅟ LCD 커버 다루기
배터리를 충전하기
배터리를 넣는다
ᅟ배터리 잔량에 관하여
메모리카드를 넣는다
ᅟ메모리 카드를 초기화(포맷)하려면
전원 켜기/끄기
ᅟ사용하는 언어와 시간을 설정하기
시간을 재설정하기
파인더의 시도 조절장치를 조절하기

사용해보자——————-
카메라에 의지해 초기설정으로 촬영하기
촬영한 화상 보기
ᅟ재생 모드를 변환
ᅟ1컷 재생하기
ᅟ 멀티 재생하기
ᅟ다이렉트 소거하기

좀더 사용해보자 (촬영편)—————-
포커스 설정
ᅟ포커스 모드의 선택
ᅟ AF 에이러어 모드의 선택
ᅟ포커스 에이리어 프레임 전환
ᅟ 포커스 에이리어 선택
ᅟ 매뉴얼 포커스
ᅟ 포커스 락 촬영 하기
ᅟ 오토 포커스의 맹점인 피사체에 관하여
ᅟ AF 보조광에 관하여
ᅟ 프리뷰 버튼에 관하여
릴리즈 모드
측광 모드
ᅟ AE 락 촬영 하기
노출 모드
ᅟ P 프로그램 모드
ᅟ S 셔터 우선 모드
ᅟ A 조리개 우선 모드
ᅟ M 매뉴얼
ᅟ 노출 보정
플래시 촬영하기
ᅟ 내장 플래시에 관하여
ᅟ 내장 플래시를 사용한 촬영
ᅟ 플래시 싱크로 모드의 종류와 특징
ᅟ 플래시 조광 보정
ᅟ FV락 촬영 하기
ᅟ 내장 플래시에 사용가능한 렌즈
ᅟ 사용가능한 니코르제 스피드 라이트
ISO 감도를 설정하기 (ISO 감도)
촬영하는 화질을 설정하기 (퀄리티)
촬영하는 화상의 크기를 설정하기 (픽셀)
화이트 밸런스를 조절하기 (화이트밸런스)
ᅟ 색온도 설정에 관하여
ᅟ 화이트 밸런스의 미세 조정

FujiFilm FinePix S3Pro Part1. Featurs and Specification


원본은
http://hifinet.co.kr 에서 보심 됩니다.^^

리뷰] FujiFilm FinePix S3Pro Part1. Featurs and Specification

April 4th, 2005 by 박찬균

Part 1. FinePix S3Pro의 특징과 스펙

by ASTERiS(asteris@korea.com)

은염에서 디지털로(C) FUJI FILM

“후지사진필름주식회사”의 역사는 1919년 “대일본셀로로이드주식회사(大日本セルロイド株式會社)”의 설립에서부터 시작된다. 주 생산품인 셀룰로이드의 처리를 위해 그 첫 번째 제품으로 필름을 주목하게 되고, 그에 따른 필름 개발에 착수하게 되지만, 일본 자체 필름 생산 경험 및 능력은 전무한 상태, 결국 미국의 “이스트만 코닥”과의 제휴를 시도, 코닥의 제휴 거부로 인해 자체 개발을 시작하게된다. 이후, “도요건판주식회사(東洋乾板株式會社)”와의 제휴, “필름시험소(フイルム試驗所)”창설 등의 과정을 통해 필름 국산화에 박차를 가하게 된 “대일본셀로로이드주식회사”는 수많은 시행착오 끝에 1932년 영화용 포지티브 필름을 시험 제작하게 된다. 1934년에는 사진 필름 사업부만을 독립시켜 “후지사진필름주식회사(富士寫眞フイルム株式會社)”를 탄생시켜 사업을 계속하나, 초기 품질을 확보 못한데다 외국자본에 의한 압박으로 고난을 면치 못하고 외국 기술자의 초빙 및 품질 개선을 통해 신제품을 내기 시작하는 1937년에 가서야 겨우 적자를 면하게 된다.  이후, 1940년대부터는 필름뿐 아니라 광학 기기의 제작에도 관심을 가지게 되나 이내 전쟁에 휩싸여 “후지사진광기주식회사(富士寫眞光機株式會社)”를 설립, 군수용 광학 기기의 생산을 하게 된다. 종전 후, 컬러 필름에 대한 연구를 계속하여 1948년에 자체 컬러 필름의 개발에 성공, 발매하게 된다. 60년대 일본의 고도 성장을 배경으로, 아마추어용 컬러 필름의 개발과 프로용 컬러 필름의 개발, 광학 기기의 개발의 병행을 통해 지금의 후지사진필름이 있게 되었다.

(C) FUJI FILM이후, 1988년 후지사진필름은 포토키나를 통해 첫 번째 디지털 카메라 [DS-1P]를 발표했다. 이것은 위와 같은 과정을 거치며 지금까지 쌓아온 노하우를 바탕으로 은염 필름에서 디지털 필름으로의 전환을 알리는 신호탄이었던 것이다. 필름에서도 그랬던 것처럼 촬상소자에 있어서도 자체 개발을 통해 필름의 특성을 반영하여 2000년 제 1 세대 수퍼 CCD 허니컴, 2001년 제 2 세대 수퍼 CCD 허니컴, 2002년 제 3 세대 수퍼 CCD 허니컴을 발표하고, 2003년에는 제 4 세대 수퍼 CCD 허니컴을 발표하게 된다. 제 4 세대 수퍼 CCD 하니컴은 고해상도용 HR, 다이내믹 레인지 개선용 SR로 나뉘고 SR은 또 SR I과 SR II로 발전한다. 이런 촬상 소자의 개발과 함께 우리가 주목하는 SLR급 제품으로는 2000년 7월 [Nikon F65]바디를 베이스로한 [S1Pro]가 제 1 세대 수퍼 CCD 허니컴을 채용해서 발매되었고, 2002년 6월 [Nikon F80]바디를 베이스로 [S2Pro]가 제 3 세대 수퍼 CCD 허니컴을 채용해 발표되었다. 그리고, 지난 2004년 11월 30일 또 다시 [Nikon F80]바디를 베이스로 제 4 세대 수퍼 CCD 허니컴, 그 중에서도 수퍼 CCD 허니컴 SR II를 채용한 [S3Pro]가 발표되었다. 물론, 자체 광학 기술을 기반으로 한 스냅용 제품에서 디지털 백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제품도 함께 선보이고 있다.

위에서 장황하게 설명한 역사를 기반으로 하여 아래에서 다시 한번 다룰 독자 설계의 촬상 소자를 채용한데 반해, Nikon사에서 사온 중급 베이스 바디의 태생적 한계로 인하여 경쟁사와 바디 성능 면의 열세를 면치 못하고 있는 것이 사용자들의 중론이다. 하지만, [S1Pro]의 강렬한 색감에 매료된 사용자들은 성능의 열세에도 불구 [S2Pro]를 선택해왔던 것 역시 사실이다. 결과물에 대한 신뢰감을 가지고 있던 많은 사용자들이 바란 것은 하드웨어 성능의 개선. 하지만, 3년 전에 발매된 [Nikon D100]와 동일한 베이스 바디라는 태생적 한계를 안은 채 새로이 발매된 [S3Pro]는, 기존의 결과물에 대한 만족감과 함께 그 부족했던 하드웨어적 성능을 얼마나 채워줄 수 있을 것인가?

특징

1. 살펴보기

직선 위주의 베이스 바디를 개량하여 둥근 외형으로 바꾸고, 세로 그립과 세로 릴리즈 버튼이 추가되었으며 고무로 된 표면 재질이 눈에 띈다. 일단 잡아보면 손에 착 달라붙는 그립감을 느낄 수 있었다. 큰 기대를 한 세로 그립에서는 몇가지 아쉬운 점이 발견되었다.

(C) FUJI FILM

베이스 바디인 [F80]과 거의 유사한 상단 디자인으로 셔터릴리즈와 앞뒤의 커맨드 다이얼이 채용되어있고, 반대쪽에는 각종 모드를 세팅할 수 있는 모드 다이얼이 채용되어있다. 스피드라이트의 채결을 위한 악세사리 슈와 접점의 외형적 변화는 없지만, 기능상으로 TTL지원에서 D-TTL지원으로 변경되었다.

(C) FUJI FILM

(C) FUJI FILM전면 오른쪽에는 싱크로 케이블 접속단자가 채용되어있고, 그 옆면 중하단에는 각종 I/O단자와 함께 리모트 릴리즈 단자가 채용되어있다. 캡을 열면 IEEE1394와 USB2.0 단자가 보인다. IEEE1394의 기능은 두가지로, 일반적인 고속 데이터 전송과 1394 슈팅모드를 통해 PC로 [S3Pro]를 제어하는데 사용할 수 있다. 이에 대해서는 뒤에서 자세히 설명하도록 하겠다. 바닥 면에는 세로촬영을 위한 세로 그립과 세로 릴리즈 버튼이 채용되어있다.  그렇지만, 단지 세로 릴리즈 버튼만 달려있을 뿐, 모드 다이얼이나 노출 고정, 피사계심도 미리 보기 버튼이 없어 고정적인 노출 값을 가지는 스튜디오와 같은 동일 광원을 유지한 촬영 시에나 유용할 것으로 보인다.  실제 필자가 외부 촬영 시에는 변하는 노출을 잡기 위해 계속 가로 그립으로 손이 갔을 뿐 아니라, 릴리즈 버튼의 위치 상 손바닥으로 눌려 아예 락을 걸어 놓고 쓰기도 하였다. 뿐만 아니라, 대기모드로 들어가면 세로 릴리즈 버튼으로는 전혀 재기동 시킬 수 없었다.

(C) FUJI FILM

또 하나, [F80]의 마운트 부 밑단을 그대로 이어받은 각진 디자인(밑의 부분)으로 세로그립을 잡았을 때 손가락 끝이 그 부분에 눌리며 닿아 다소 불편함을 느꼈다. 필자의 손이 그리 큰 편이 아님을 감안하면, 손이 큰 사용자는 꽤 불편할 것으로 판단된다.

(C) FUJI FILM

위의 사진 밑부분에서 보이는 것처럼, 세로 릴리즈 버튼의 반대쪽에는 [S2Pro]와 동일한 배터리 홀더를 볼 수 있다. [S2Pro]까지 쓰였던 CR123A 전지는 더 이상 사용되지 않기 때문에 바닥에 위치했던 CR123A 수납구는 사라졌다. 이 범용 배터리 체계에 대해서는 사용자에 따라 논란이 많은데, 후지사진필름 측의 개발자가 [S2Pro] 개발 대담에서 밝혔던 “어디서도 간단히 입수할 수 있는 AA형 알칼리 건전지만으로 조작할 수 있는 것은 타사의 카메라는 없는 큰 메리트”를 그대로 계승한 것이다. 범용 충전지의 용량이 비약적으로 향상되고 있으며 계속 용량이 증가하는 추세이므로 이 선택은 어쩌면 보다 저렴하면서 대용량의 전지를 선택할 수 있는 방법일 수도 있다. 필자의 경우, 추가 배터리 홀더를 구입하여 충전지를 미리 끼워놓고 사용 중이다. 이렇게 추가로 홀더를 구입하여 사용하면, 전용 배터리 제품과 비슷한 느낌으로 교체도 순식간에 할 수 있다. 참고로, 필자는 이번 10여 시간에 걸친 10G의 촬영에서 2300mA 한 조, 2500mA 한 조를 모두 소모했다. 같이 테스트한 [D2H], [D2X]는 배터리 교체가 없었다.

(C)PHOTO by ASTERiS

뒷면에는 특유의 정보 창과 함께, 2인치 23.5만 화소의 LCD 모니터가 달려있다. 결과물에 대한 리뷰 속도는 다소 느린 편이지만, 색 재현력이나 그 해상도가 월등해 색감 등의 결과물에 대한 신뢰성을 가지고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타사 제품과 비교해보면 경탄의 소리가 나올 정도로 맑고 깨끗하다. 다만, 기본 세팅으로는 밝은 듯한 감이 있어 테스트 시에는 밝기를 줄여서 사용하였다.

(C) FUJI FILM

뒷면의 조작버튼은 [S1Pro]에서 디지털 백 [DBP]에 이르기까지 일관된 구성으로 4개의 F버튼과 십자 버튼 , PLAY, FUNC, BACK, MENU/OK 버튼이 배치되어 있다. 일관된 버튼 구성과 메뉴체계는 동사의 어떠한 신 제품군이라도 손쉽게 사용자가 접근할 수 있어 작업 능률의 비약적 향상을 꾀할 수 있을 것이다.

2. 제 4 세대 수퍼 CCD 허니컴 SR II

(C) FUJI FILM

[S3Pro]에는 크기 23.0㎜×15.5㎜, 유효 1234만 화소, 최대 기록 1210만 화소의 제 4 세대 수퍼 CCD 허니컴 SR II가 채용되었다. 135기준으로 1:1.5의 크롭 면적으로APS-C급의 촬상면을 가지므로, 기존 필름 바디를 가지고 있었다면 광각에서 아쉬움을 느낄 것이다. 하지만, Nikon의 F-Mount를 채용하였고, Nikon과 거의 유사한 크롭 비율로 인해 Nikon에서 꾸준히 발매하고 있는DX 렌즈군을 사용할 수 있다는 대안이 준비되어 있다. 도입부에서 소개한 후지필름의 역사의 노하우가 반영된 것이 바로 제 4 세대 수퍼 CCD 허니컴 SR 시리즈다.  네가 필름을 살펴보면, 각각의 색에 반응하는 감광층이 세로로 존재하고, 그 층은 또다시 크고 고감도인 입자와, 광량이 많을 때 감광하는 미립자 두 가지로 구성되어있다. 이것에 착안하여 개발된 것이다. 크고 고감도인 입자는 S화소로, 광량이 많을 때 감광하는 미립자는 R화소로 재현한 것이다.

(C) FUJI FILM

그러므로 SR II의 최대 화소수의 개념은 일반적인 타사의 화소 수와 개념과 다르다. 보통 타사 제품의 경우 촬상소자의 화소 수는 바로 최대 해상도와 연결되는 중요한 기준이다. 하지만, SR II는, 다른 메이커에서 말하는 화상의 크기를 좌우하는 화소 수와 같은 개념으로 화상을 형성하는 S화소 617만 화소와, 그 화상의 다이내믹 레인지를 보강해주는 R화소 617만으로 구성된다고 보아야한다. 따라서, 해상도를 결정하는 것은 기본적으로 S화소의 617만화소로 보는 것이 옳으나, 허니컴 CCD만의 독특한 45도 기울어진 배치 구조로 인해 약 1200만화소급의 결과물을 뽑아낼 수 있도록 설계되어있는 것이다. 결론적으로, 타사의 기준으로 1200만 화소 제품과 동일하게 볼 수는 없지만, 물리적으로 1200만 화소인 것은 사실이다.

3. 개선된 다이내믹 레인지

S3Pro는 다이내믹 레인지 값을 카메라가 자동으로 판단하는 AUTO, 빠른 연사를 위한 STD (100%), WIDE 1 (230%), WIDE 2 (400%)로 세팅할 수 있다. 임의의 값을 지정하기 위해서는 CCD-RAW파일로 촬영한 뒤, 별매의 하이퍼 유틸리티2를 이용해야 가능하다.(C) FUJI FILM그 다이내믹 레인지 개선의 효용성에 대해서 나타내는 것이 바로 오른쪽의 표다. 메이커에서 이만큼 개선되었다고 자신있게 보여주는 그래프지만, 필자의 능력의 한계인지 안타깝게도 이것으로는 과연 어느 정도 개선이 된 것인지, 어느 정도 효과가 있는 것인지 전혀 알아챌 수 없었다.

그래서 필자는 다음과 같은 샘플을 준비했다.  이것은 오후 1시 30분경 촬영된 CCD-RAW 화상으로, 보는 바와 같이 강렬한 주광의 영향으로 극단의 노출 차를 보이고 있다. 이를 일반적인 TIFF로 변환하여 비교해보았다. 이 변환에는 다이내믹 레인지 값만 제외하고 모든 조건을 동일하게 적용했다.

(C) PHOTO by ASTERiS

D-RANGE : 100%

(C) PHOTO by ASTERiS

D-RANGE : 400%

위를 살펴보면 두 샘플간 큰 차이는 느낄 수 없고, 미묘하게 400%의 결과물이 좀 더 디테일이 살아 있는 것처럼 보인다.  원본 100% 크롭 화상으로 비교해보면 조금 더 자세히 살펴볼 수 있다.  왼쪽이 다이내믹 레인지 100%, 오른쪽이 400% 다.

(C) PHOTO by ASTERiS        (C) PHOTO by ASTERiS

D-RANGE : 100%                 D-RANGE :400%

(C) PHOTO by ASTERiS        (C) PHOTO by ASTERiS

이번에는 LEVEL 값을 조정해서 명부를 강조, 알아보기 쉽게 만들어 보겠다. 왼쪽이 원본, 오른쪽이 조정된 결과물이다.

(C) PHOTO by ASTERiS  (C) PHOTO by ASTERiS

D-RANGE : 100%

(C) PHOTO by ASTERiS    (C) PHOTO by ASTERiS

D-RANGE : 400%

100%에서는 색상정보가 날아가 나타나지 않는 천의 디테일이 400%에서는 모두 살아있음을 살펴볼 수 있다.

혹시 이런 결과물은 CCD-RAW로 찍어야만 얻을 수 있고, JPEG으로 찍으면 얻을 수 없는 것은 아닐까? 같은 방식으로 JPEG으로도 테스트해보았다. 결과는 유사하게 나타났다. 채널당 8bit의 결과물과 채널당 14bit의 결과물의 정보량이 같진 않다는 것은 인정한다는 전제하에 바디에서 JPEG으로 세팅하고 촬영해도 R화소의 영향은 눈에 보일만큼 충분히 반영되므로 안심하고 사용하자.

4. 양날의 검 CCD-RAW 파일

[S3Pro]의 CCD-RAW파일은 25M로, [S2Pro]의 13M에 비해 2배정도 커졌다. 이는 617만 화소의 [S2Pro]에 비해 두 배로 늘어난 1234만 화소의 정보를 기록하기 때문이다. 이, RAW파일을 이용하면, [S3Pro]의 모든 기능을 적용한 다양한 결과물을 얻어낼 수 있을 뿐 아니라, 본체에서 제어하지 못하는 범위까지 보다 섬세한 제어가 가능하게 된다.  물론, 이를 위해서는 별매의 HS-V2 하이퍼 유틸리티2를 구입해야 한다.  이 하이퍼 유틸리티2가 없을 경우에는 번들 되어 있는 RAW CONVERTER LE를 통해서, 본체 세팅 값 그대로 적용된 8bit-Exif TIFF로만 변경할 수 있다.

(C) FUJI FILM

CCD-RAW파일은 디지털 카메라의 필름이라고 할 수 있는 포맷이다. 물론, JPEG이나 TIFF로 저장하는 것 역시 필름이라고 할 수 있다. 하지만, CCD-RAW는 네거티브 필름과 성격이 비슷하고, JPEG이나 TIFF와 같은 파일은 리버설 필름과 성격이 비슷하다. JPEG이나 TIFF는 마치 리버설 필름과 같이 색감이나 노출결과 등과 같은 모든 것이 필름 상에 결정된 상태로 저장된다. 하지만, CCD-RAW는 마치 네거티브 필름처럼 색감과 노출이 자유롭다. 그렇다고 무한정 자유로울 수는 없다. 어디까지나, 자신이 촬영한 결과물을 기준으로 일정 범위를 제어할 수 있다는 이야기다.  네거티브 필름이 자신의 고유색이 없이 현상하면서 색을 넣는 것처럼, RAW-CONVERTER EX를 사용하여 R, G, B 각각의 값을 섬세히 제어하며 고유의 값을 부여할 수 있다. 물론, 메이커 권장의 기본 값으로 뽑아낼 수 있는 것은 기본이다. 뿐만 아니라, 노출 값도 -1~+3까지 1/6단위로 조절할 수 있어 1/2단위로 밖에 제어할 수 없는 카메라 본체에서의 결과 값을 보완해줄 수 있다. 다시 한번 말하지만, 없는 정보가 만들어지는 것은 아니니 처음에 찍을 때 잘 찍어야 한다.

화이트 밸런스, 샤픈값, 필름 시뮬레이션 모드, 다이내믹 레인지 등 모든 정보를 사용자가 입맛에 맞춰 제어할 수 있으므로 중요한 결과물의 경우 CCD-RAW파일은 유용할 것이다.

Hyper Utility2 조절판의 일부

하지만, 대용량 RAW파일을 리얼 타임으로 압축해주는 기능이 없어 그대로 저장 매체에 기록하게 되는데, 저장 매체의 기록 속도와 내부 버퍼 메모리의 한계로 3장을 찍으면 셔터가 잠겨 버퍼가 빌 때까지 잠시 동안 찍지 못하는 상황이 연출되었다는 것이다. 다이내믹 레인지를 100%로 설정하면 7장까지 찍을 수 있다고 되어있지만, 이래서야 [S3Pro]가 자랑하는 R화소의 기능을 전혀 살리지 못한다. 이것은 셔터 찬스에 사진을 전혀 찍을 수 없는 상황을 만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차라리 노출이 조금 어긋나도 찍혀있다면 손볼 수 있지만, 아예 찍을 수조차 없다면 의미가 없지 않은가. 이번 테스트 기간 동안 가장 아쉬운 점이었다.

5. 필름시뮬레이션 모드(C) FUJI FILM

2002년 8월 일본의 프로 사진가들과 후지사진필름 측의 개발자들이 모여 열린 [S2Pro] 개발 대담에서도 언급되었던 시판 필름과 같은 모드는 개발자들로부터 “재미있는 아이디어”라는 평가를 받았었다. 이것이 반영되었는지, [S3Pro]에는 두 가지 기본 모드가 탑재되어있다. F1: STUDIO PORTRAIT, F2: FUJICHROME 모드가 그것이다.  이미지의 특성에 대해서는 다음 편 Output Image Quality에서 자세히 다루겠다. 사실 이것은 CCD-RAW를 통해서 사용자가 임의의 값을 설정하여 재현 가능한 설정의 하나에 불과하다. 그러나, 모든 사용자가 CCD-RAW를 이용해서 찍는 것은 아니므로, 그때그때 상황에 맞춰 사용하면 꽤 유용할 것이다.

6. 스튜디오 작업을 위한 배려

[S3Pro]도 IEEE1394로 연결하여 PC상에서 모든 기능을 제어할 수 있다. 별매품인 HS-V2 하이퍼 유틸리티2를 설치하면, 내부에 제어 아이콘이 뜨는데, 이것을 이용하여 [S3Pro]를 원격 조정할 수 있을 뿐아니라, 본체내의 메모리를 거치지 않고 바로 제어하는 컴퓨터의 하드디스크에 저장할 수있다. 이것은, 스튜디오와 같은 환경에서 사용시 유용할 것이다.

Hyper Utility 2를 이용해서 [S3Pro]의 모든 것을 제어할 수

있다.  또, 모든 제어는 카메라에서 하고, 단순히 PC의 하드

디스크를 외부 메모리로 활용하는 식의 이용도 가능하다.    

위는 [S2Pro]연결 시의 화면.

또, 싱크로 케이블 접속 단자도 본체에 기본 제공되고 있어 스튜디오와 같은 환경에서 손쉽게 외부 조명과 동조시킬 수 있다. 참고로, 동조속도는 1/180까지다.

7. 듀얼 슬롯

(C) FUJI FILMxD픽쳐카드와 CF 메모리카드 슬롯이 준비되어있어, 취향껏 골라 사용할 수 있다. 필자의 경우, 비슷한 듀얼 슬롯제품인 [S2Pro]에서 추가의 메모리 카드를 백업용으로 항상 끼워놓는 방식을 사용한다. 주로 CF로 촬영을 하면서, 백업을 위해 컴퓨터의 카드 리더기에 끼워놓고 실수로 다시 뽑아 들고 나오지 않았을 경우 적어도 백업용으로 끼워놓은 메모리만큼은 찍을 수 있기 때문이다.

8. 이미지 쓰루 기능

(C) FUJI FILM

일반적인 일안 반사식 카메라는 미러를 통해서 들어온 상을 반사시켜 상부에 부착되어 있는 스크린에 투영시켜 그것을 눈으로 보게 된다. 당연히 촬상소자에는 그 상이 닫지 않아 LCD로 뽑아낼 수 없는 구조인 것이다. 하지만, 이번 이미지 쓰루 기능을 사용하면 30초간 LCD를 통해서 이미지를 확인 할 수 있다. 스튜디오 정물 촬영과 같은데서 확대 축소를 통해 정밀히 초점을 확인할 수 있으므로 유용하게 사용될 것이다.

Specification

 

구분

내용

카메라 타입

교환렌즈 SLR 타입 디지털카메라

유효 화소수

1,234만(S픽셀 617만, R픽셀 617만)

CCD 센서

대형(23㎜×15.5㎜) 수퍼 CCD 허니컴 SR Ⅱ 원색필터 채용

기록화소수

총화소수 1290만화소(S픽셀 645만, R픽셀 645만)
4256×2848픽셀/ 3024×2016픽셀/ 2304×1535픽셀/ 1440×960픽셀(16MB_512MB)

기록 미디어

xD-픽쳐카드(16MB~512MB)/ 마이크로 드라이브/ CF 더블 슬롯 탑재

기록방식

JPEG-DCF호환(Exif Ver 2.21), CCD-RAW(14bit)

렌즈 마운트

Nikon F마운트 대응(AF 커플링, AF 접점)

사용렌즈

D/G 타입의 AF Nikkor 렌즈, AF Nikkor 렌즈

앵 글

35㎜포맷의 초점거리보다 약 1.5배

오토 포커스

TTL 위상차 검출방식, AF 보조광 부착

포커스 에어리어

5포인트 중에서 선택 가능

AF에어리어모드

싱글 에어리어 AF, 다이내믹 AF

포커스 록

AE/AF 로크버튼을 누르거나 셔터 릴리즈 버튼을 가볍게 누르면 포커스 록

셔 터

전자로 컨트롤 되는 포컬 플레인 셔터

셔터 스피드

30초~1/4000초, Bulb, X접점 1/180초

감 도

ISO 100/ 160/ 200/ 400/ 800/ 1600

측광방식

TTL 개방 측광방식
. 3D-10분할 멀티패턴 측광 EV 0-21
. 중앙부중점측광/ 플래시 측광 EV 0-21
. 스폿 측광 EV 3-21

노출보정

-3.0EV~+3.0EV 1/2EV 스탭

자동 노출 록

AE/AF 로크버튼을 눌러 록

노출 모드

P: 오토 멀티 프로그램, S: 셔터우선, A: 조리개우선, M: 수동

화이트 밸런스

장면자동인식 오토/ 프리세트(맑은 날/ 그늘/ 주광색형광등/ 주백색형광등/
백색형광등/전구)/ 커스텀

뷰 파인더

아이레벨식 펜타프리즘 사용(시야율 상항 약 93%, 좌우 약 95%)
시도조절기 부착, 파인더 배율 약 0.8배

아이 포인트

24㎜

포커싱 스크린

Clear Matte Screen Ⅱ

뷰 파인더 정보

초점, 측광, AE로크, 셔터스피드, 조리개, 노출모드, 전자와 아날로그 노출표시,
노출보정, 프레임 카운터/ 노출보정치, 레디라이트, 다중노출, 포커스 에어리어,
플래시 노출보정, 5개영역의 포커스 에어리어/ 스폿측정/ 중앙측광, 디스플레이용 격자선

LCD 패널 표시(윗면)

셔터스피드/ 노출보정, 조리개

LCD 모니터

노출보정, 플래시 노출보정, 자동노출, 브라케팅, 브라케팅 바 그래프,
플래시 동조모드, AF 에어리어 모드, 포커스 에어리어, 배터리 잔량

내장 플래시

가이드 No.12(ISO 100,m), 20㎜이상 렌즈 커버

플래시 싱크로 모드

전면막 싱크로/ 슬로우 싱크로/ 후면막 싱크로/ 적목 방지/
적목방지+슬로우 싱크로/ 발광금지

레디 라이트

내장 플래시가 충분히 충전되면 발광

액세서리 슈

스탠다드 ISO 타입, 핫슈 접점

리모트 릴리즈

전자식 셔터 릴리즈

셀프 타이머

전자식 컨트롤: 20초/ 10초/ 5초/ 2초

비디오 출력

NTSC/ PAL 방식 선택

디지털
인터페이스

USB 2.0(고속): 데이터 기록, IEEE 1394: 데이터 저장과 촬영

싱크로 컨택트

X접점, 동조 셔터스피드:  1/180초

전 원

AA형 니켈수소 배터리

크 기

(W)147.8×(H)135.3×(D)78.5㎜(렌즈나 돌출부는 불포함)

무 게

약 815g(렌즈, 배터리, 기록미디어는 불포함)

촬영모드

싱글 프레임
연사

.D레인지:

표준모드:  최대 2.5매/초

RAW 최대 7프레임, JPEG 최대 12프레임

.D레인지:

와이드 모드: RAW, Max. 1.4프레임/초~최대 3프레임

JPEG.  Max. 1프레임/초~최대 6프레임

프리뷰 모드/ 다중노출

패러미터  세팅

칼라

HIGH/ STD/ ORG/ B&W

필름 시뮬레이션

F1/ F2

색공간

sRGB/ Adobe RGB

콘트라스트

HARD/ STD/ ORG

샤프니스

HARD/ STD/ OFF

D레인지

WIDE AUTO/ WIDE 1/ WIDE 2/ STD

재생기능

싱글 프레임/ 9장의 썸네일/ 플레이백 줌/ 히스토그램/ 스탠다드

포함 액세서리

4AA 니켈수소 배터리, 배터리 충전기, 어깨끈, 바디캡, 아이피스 캡, LCD커버,
케이블 홀더, USB 케이블(필터포함), IEEE 1394 케이블, 비디오 케이블,
CD-ROM, USB 드라이버, 파인픽스 뷰어, ImageMixer VCD2 for FinePix,
RAW FILE CONVERTER LE

별매 액세서리

xD-픽쳐카드 : DPC16, 32, 64, 128, 256, 512 PC카드 어댑터 DPC-AD,
컴팩트 플래시 카드 어댑터 DPC-CF, Image Memory Card Reader DPC-R1,
xD-픽쳐카드 USB DRIVE DPC-UD1, AC Power Adaptor AC-5VX,
배터리 충전기와 배터리 BK-NH2, 충전용 배터리 2HR-3UF(2AA타입 니켈수소),
Hyper-Utility Software HS-V2

자료 출처 : http://www.fujifilm.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