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능킷트로 IC 앰프 라디오 만들기

(주)모두랑에서 발매한 만능킷트를 처음 알게 된 것은 대략 1985년 경 TV광고를 통해서였다.

“만느응~~ 킷~트으~~~~♪♬”로 끝나던 CM송이 얼마나 인상적이었던지, 아직도 귓가를 맴돈다. 

광고만 보고 있으면 정말 그것만 가지고 뭐든 할 수 있을 것 같은 엄청난 제품이었다.

광고대로 될리는 없지만 과학도를 꿈꾸는 사람으로 탐이 나지 않을 수가 없었다. (그런 거 다 의미 없…)

뭐 어찌어찌해서, 대략 그 무렵 이런저런 조건(뭐 시험을 잘 본다거나…)을 통과하고 동대문 완구시장 있는 곳을 어머니와 돌고 돌아서 판매하는 곳을 찾아 겨우 구입할 수 있었다. =)

그렇게 이것도 만들고, 저것도 만들고 상상했던만큼은 아니지만, 즐겁게 사용했던 기억이 난다.

그리고 관심이 식어 구석 어딘가에 박아 두고 있다가 꺼내보니 주요 부품들은 남아있지만, 일부 부품들이 없는 것을 발견하고 아쉬워 하게 된다.

마이크나 연장선 등은 대체를 하기 쉬운데, 사라진 블록 하나는 문제가 심각했다.

그래서 당시 오더 메이드 소품샵을 운영하던 지인에게 부탁해서 없어진 블록을 레진으로 복제했다.

(대략 10년전의 이야기. 이때 찍은 사진이 보니까 여기저기 돌아다니고 있었다. 모 위키 사이트에도 올라와있고)

사실, 만능킷트는 (주)모두랑의 오리지널은 아니다.

1970년대 일본의 각켄에서 발매한 전자블록 EX시리즈가 그 원형이다.

만들 수 있는 회로의 수에 따라서 모델명이 결정되었는데, EX-15, 30, 60, 100, 120, 150, 181의 기본 EX제품군이 있고, 좀더 고급군인 FX제품이 존재한다.

만능킷트는 여기서 EX-150의 카피품이다.

EX시리즈는 일본에서도 오래된 제품이라 단종되었지만, 2001년 각켄에서 조금 저렴하게(스피커 앰프 분리부 등을 아예 고정하는 식으로) 만들어서 복각판이 나온다. 일부 회로는 현재(당시 2001년)에 적용되지 않아 회로 수정이 이뤄졌다고도 한다.

만능킷트의 일부 부품이 없는 것도 그렇고 마침 복각판도 나온 게 있고해서 어쩌다보니 이런저런 EX, FX 전자블록들도 구하게 되었다.

EX-150 오리지널과 복각판,그리고 만능킷트의 단체샷.

예전에 찍어둔 복각판과 확장팩, 어른의 과학 미니판 그리고 만능킷트 사진. =)

아래는 복각판-오리지널-만능킷트 매뉴얼 사진.

찾아보니 이렇게 EX-150과 만능킷트의 회로와 복각된 회로가 차이나는 부분도 발견할 수 있었다.

1976년 EX-150 회로

1985 만능킷트 회로

2001 EX-150 복각 회로

뭐, 더 깊게 들어가면 끝도 없이 이야기를 할 것 같으니 대충 이렇게 간단히 소개글을 마치고 동작 영상을 첨부하겠다.

(사실 10년 넘게 제대로 리뷰를 해보겠다고 맘만 먹고 일부 작성해놓고 아직도 완성을 못 시켰다. ㅡㅅ-);;;;

그래도 그때 회로 비교해놓은 것도 준비해 놓아서 일부 이번 글에 쓸 수 있었다. =)  )

영상은 IC 앰프 라디오 회로의 조립과정이다.

이제와서 라디오 신호는 잘(?) 잡히지 않지만 그래도 알아들을 수 있는 소리는 나온다. =)

TOMY RED MISSILE

옛날에 일본에 연수를 다녀오신 아버지께서 사다주신 게임기가 있었다

레드미사일 -미사일 파이팅 게임- 이라는 게임기로, 모터와 기어를 이용해서 다양한 동작을 구현해낸 기계식 게임기다.

어린마음에는 전자 게임기를 바랐지만, 당신께서 보기에는 이게 더 크고 좋아보였던 것 같다.

그렇게 한참을 가지고 놀다, 나이가 들어 어떻게 버렸는지 없어졌는지도 모르게 없어졌다.

그 제품은 1979년 토미(현 타카라 토미)에서 발매한 제품으로, 위에서 말한 것처럼 모터를 이용한 기계식 게임기다.

기어와 전자석, 그리고 회전판과 다양한 길이의 접점, 필름에 구멍을 내 접점을 붙이는 방법으로 모터 하나를 가지고 미사일 직선운동, 필름에 인쇄된 타겟의 직선운동, 피격 및 폭발 신의 처리, 타이머, 카운터, 폭발음 처리 등의 동작을 구현한 천재적인 장치다.

물론, 모터를 이용하다보니 상당히 시끄러운 동작음을 내는 게 단점이라면 단점일 것이다.

문득 어렸을 적 동네 친구들과 이리저리 가지고 놀았던 생각도 나고, 

아버지께서 직접 사주셨던 것이기도 해서 몇 년 전 어느 날 야후 옥션을 뒤져서 동일 제품을 하나 샀다.

아쉽게도 깨끗한 외관이지만 동작을 하지 않는 제품이었다.

그래서 레드미사일의 파생상품인 레드미사일 스페이스 어택을 하나 더 구했고, 이녀석을 이용해서 부품 갈이를 하기로 한다.

이 스페이스 어택은 인베이더를 모티브로 만든 레드미사일 개조 상품으로 내부 구조는 동일하다.

뭐, 이녀석도 동작은 하지만, 폭발 처리가 안 되는 문제가 있었다.

그래서 둘을 섞어 우선은 추억이 있는 레드미사일을 살리기로 결정하지만, 귀차니즘이 발동하여 몇 년간 계획만 세워둔 상태로 쌓아뒀다.

그러다 뭔 바람이 불었는지, 오늘은 잠도 안 자고 레드 미사일을 고쳤다.

(시간이 나면 이 스페이스 어택도 수리를 해봐야겠다. 일단 모터가 죽었고, 폭발부 접점에 문제가 있어 보인다.) =)

다음은 부품 이식을 통한 수리과정.

이런 과정을 거쳐 동작하는 녀석을 완성. =)

다음 영상에서는 제품 상자, 실제 동작하는 모습 등을 촬영해서 정리했다.